•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27.2℃
  • 서울 25.9℃
  • 대전 26.1℃
  • 흐림대구 27.7℃
  • 흐림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7.4℃
  • 흐림고창 27.7℃
  • 구름조금제주 27.9℃
  • 구름많음강화 25.8℃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7.1℃
  • 구름많음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경제

기업 사업재편에 1조 이상 금융지원…신산업 진출 돕는다

금융위, 펀드·전용 대출·보증 상품 등 마련…기업 사전선별도 강화

 

[리버럴미디어=공소리 기자] 금융당국이 기업의 사업재편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1조원 이상의 금융지원을 실시하기로 했다. 국내 기업의 경쟁력 회복을 돕고 신산업 진출 등을 지원하기 위한 조치다.

금융위원회는 지난 3일 이같은 내용의 '기업의 사업재편에 대한 금융지원 강화 방안'을 발표했다.

금융위는 기업들의 사업재편이 추진될 수 있도록 별도의 지원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1조원 이상의 실질적 지원을 실시할 계획이다.

사업재편기업을 주목적 투자 대상으로 하는 펀드를 신설해 22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한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중심의 '사업재편 혁신펀드(750억원)'를 통해 사업재편 승인기업에 30% 이상, 사업재편 추진기업에 60% 이상 투자할 예정이다. 

또 기업은행 중심의 '사업재편 펀드(1450억원)'로 사업재편 추진기업 등에 50% 이상 투자할 계획이다.

우대금리 등을 바탕으로 하는 전용 대출,보증 상품을 통해 7000억원 이상의 금융지원도 실시한다. 산은은 '사업경쟁력강화 지원자금(5000억원)'을 통해 사업재편 승인기업을 대상으로 금리 최대 1.0%포인트 인하한다.

신보는 '사업재편 보증(1000억원)'으로 사업재편 승인기업 및 추진기업에 보증비율,보증료,보증한도 우대를 제공한다.

또 '사업재편기업 P-CBO'를 통해 사업재편 승인기업에 1000억원 규모의 회사채 발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사업재편 승인기업이 보유한 자산을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에 매각 후 임대하는 방식으로 1000억원 규모 유동성도 공급할 방침이다.

이를위해 기업들이 사업재편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도록 사전선별을 강화한다. 사업재편 종합지원센터에서 사업재편 신청기업의 재무상황을 파악하고 결격사유 해당여부를 판단할 계획이다.

결격사유 심사를 통과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기술신용평가(TCB)사에 의해 기술성과 사업성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다. 기술신용평가를 통해 매출액,영업이익 확대가능성 등 신사업 진출의 타당성을 평가하고, 재무제표 분석,신규 투자자 확보여부 등 자본확충 능력을 평가한다.

금융위는 '오는 9월부터 선정되는 기업을 대상으로 결격요건 심사와 TCB 평가를 도입하고, 사업재편 추진기업에 대한 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라며 '향후에도 사업재편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정책금융은 대규모,장기,위험 분야 등에 중점을 둘 방침'이라고 밝혔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