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1.6℃
  • 맑음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12.0℃
  • 맑음대전 13.9℃
  • 맑음대구 12.4℃
  • 맑음울산 14.1℃
  • 맑음광주 15.7℃
  • 구름많음부산 15.3℃
  • 구름많음고창 15.0℃
  • 맑음제주 17.5℃
  • 흐림강화 10.4℃
  • 맑음보은 13.0℃
  • 맑음금산 14.0℃
  • 구름많음강진군 16.1℃
  • 맑음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사회

도, 故 석원호 소방장 추모… 8일 안성체육관서 ‘경기도청장’ 거행

도, 1계급 특별승진, 옥조근정훈장 추서, 국자유공자 지정 등 추진키로

 

 

 

[리버럴미디어=공소리 기자] 경기도가 지난 6일 화재진압 중 순직한 고 석원호 소방장의 영결식을 8일 오전 10시 안성시체육관에서 경기도청장으로 거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장의위원장을 맡기로 했으며, 이화순 행정2부지사·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장인 박근철 도의원이 부위원장, 이형철 소방재난본부장과 각 실·국장, 도의원 등 40여명이 장의위원을 맡았다.

이에 따라 도는 8일까지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장례식장에 고인의 빈소를 마련하고 장례절차를 지원하기로 했다. 도는 또 경기도청장 거행 후 고인을 국립 대전현충원에 안장하고, 1계급 특별승진 및 옥조근정훈장 추서, 국가유공자 지정 추진 등을 통해 안타까운 희생을 기릴 예정이다.

고인은 안성소방서 원곡 119안전센터 소속으로 6일 화재진압을 위해 건물 지하 1층에 진입 중 원인미상의 폭발로 순직했다.

한편, 휴가 중이던 이재명 도지사는 6일 오후 화재 소식을 접한 후 곧바로 사고현장을 찾아 “위험을 무릅쓰고 임무를 수행하다 순직하신 석원호 소방장의 희생이 너무나 안타깝다”면서 “유가족 지원에 소홀함이 없도록 성심을 다해 달라”고 당부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