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5.4℃
  • 구름많음강릉 22.1℃
  • 구름조금서울 25.7℃
  • 구름조금대전 25.9℃
  • 흐림대구 23.8℃
  • 울산 22.7℃
  • 광주 23.5℃
  • 부산 22.6℃
  • 흐림고창 23.6℃
  • 흐림제주 26.1℃
  • 구름많음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5.1℃
  • 흐림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3.2℃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경제

경기도, K-컬처밸리 사업 협약 해제... 다양한 사업방식을 검토한다

경기도, 지속적인 노력에도 불구 시행사의 사업 의지 없다는 판단으로 해지
김성중 행정1부지사 “시행사인 CJ라이브시티 사업추진 의지가 있는가”
K-컬처밸리 사업,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관광문화단지 내 K-콘텐츠 복합공간 조성 사업

 

[리버럴미디어=공소리 기자] 10일 김성중 행정1부지사는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CJ라이브시티에서 추진했던 ‘K-컬처밸리 사업’ 협약 해제 사유와 향후 계획을 설명했다.

 

어제 경기도의 협약 해제 결정 통보에 대해 CJ라이브시티가 부당함을 주장하며, 협약 해제 재고 요청 의견을 경기도에 회신한 것에 대한 것이다.

 

김성중 부지사는 “K-컬처밸리 사업은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관광문화단지 내 약 9만 평 부지에 K-콘텐츠 복합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었다”면서 “사업 시행을 맡은 CJ라이브시티는 지난 2016년 8월 숙박용지에 공연장을 착공하며 K-컬처밸리 사업을 시작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 부지사는 “그러나 2017년 1월 CJ라이브시티의 사정으로 공사가 중지됐고, 기본협약상 개발 기한인 20년 8월까지 추가적인 개발사업 진행 없이 3회에 걸쳐 사업계획 변경만 진행했다”면서 “이후 CJ라이브시티는 2021년 11월 아레나 공사에 착공했으나, 그마저도 시공사와 계약방식 변경 협상을 사유로 2023년 4월부터 공사 중지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김 부지사는 “이후 2024년 3월 CJ라이브시티는 시공사와 협상을 완료하고 공사재개가 가능한 상황이 됐음에도 불구하고 협약을 해제할 때까지 공사중단을 단행했다”고 강조했다.

 

또 “상업용지 및 숙박용지는 건축 인허가조차 신청하지 않은 사항으로, 그간 CJ라이브시티가 사업을 추진해 온 상황을 볼 때 경기도는 사업추진 의지가 없다고 판단할 수밖에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CJ라이브시티는 사업추진이 부진한 상황에서 노력은 하지 않고, 사업이 완료된 후 규모를 확정 지어 부과되는 지체상금을 사유로 ‘민관합동 건설투자사업 조정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했고, 위원회는 조정안을 수립해 경기도·GH·CJ라이브시티에 통보했다”면서 “경기도는 조정안에 대해 감사원 사전컨설팅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김 부지사는 “금년 6월 K-컬처밸리 사업기간이 도래되어 경기도는 CJ라이브시티와 사업 기간 연장에 대해 협의를 진행했고, 합의 직전 CJ라이브시티는 ‘감사원 사전컨설팅 중인 조정안의 수용이 전제돼야 합의가 가능하다’며 갑작스러운 입장을 변경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럼에도 경기도는 사업 지속을 위한 합의를 이루기 위해 ‘조정계획 확정 이후 상호협의 하에 재협의’ 의견을 제시하며 노력했다. 그러나 CJ라이브시티는 끝까지 입장을 바꾸지 않았다”라며 “경기도는 사업기간 도과로 인한 협약이 실효되는 상황에서 더 이상의 협의는 어렵다고 판단했고, CJ라이브시티의 사업추진 의지 부족으로 더 이상 도민의 불이익을 초래하지 않도록 협약 해제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CJ라이브시티 전력공급불가 상황이라는 주장의 경우 CJ라이브시티의 사업 지연과 CJ라이브시티가 전력 사용 신청을 제때 하지 않아 발생 된 사항임에도, 경기도는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한전과 수차례에 걸쳐 협의 진행 및 산업통상자원부에 전력 사용 신청과 관련해 제도개선을 건의 등 노력을 지속했다.

 

마지막으로 김 지사는 “8년간의 K-컬처밸리 사업이 협약 해제에 이르게 된 것을 매우 유감스럽다”면서 “과연 CJ라이브시티가 사업추진 의지가 있는지 되묻고 싶다”고 강조했다.

 

경기도는 K-콘텐츠 특화 복합문화단지’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TF를 구성해 분야별 전문가와 함께 개발 방향 및 사업추진 방식 등을 검토 중이며, GH공사 중심으로 단독 추진 또는 공동사업시행, 사업목적법인설립 등 다양한 사업방식을 검토하고 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공소리 기자

리버럴미디어를 창간하고 대표 기자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시민의 힘으로 취재 활동하겠습니다. 온 세상이 흰 눈에 쌓여 가려져도 소나무의 푸른 본질처럼 진실을 잃지 않는 기사로 독야청청하겠습니다.